좋은 사람

한희철의 얘기마을(211)


좋은 사람



좋은 사람으로 살아야지 다짐하는 이유 중의 하나는 좋은 사람을 만나고 싶은 바람 때문입니다.


내가 좋은 사람이 되지 않는 한 좋은 사람을 만날 수 없다는 걸 이제쯤엔 압니다.


좋은 사람을 만나는 것, 그것이 기쁨이요, 껍질을 벗는 것이요, 결국 참 나를 만나는 길임을 또한 압니다.


그러나 아무리 좋은 사람이라 하여도 내가 좋은 사람이 되지 않는 한 나는 그를 만날 수가 없습니다. 만난다 해도 그건 만남이 아니요 덧없는 스침에 불과하겠지요.


좋은 사람과의 만남, 그 만남을 놓치지 않기 위해 좋은 사람 되려고 애쓰며 삽시다.


-<얘기마을> (1993년)

'한희철의 '두런두런' > 한희철의 얘기마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유는 적으나 존재는 넉넉하게  (0) 2021.01.26
어떤 맹세  (0) 2021.01.25
좋은 사람  (0) 2021.01.23
딱한 행차  (0) 2021.01.22
겨울 산  (0) 2021.01.21
흙에 대한 그리움이라니!  (0) 2021.01.20
post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