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크게 보이는 이

  • 감사합니다

    이진구 2019.10.17 09:35
    • 반갑습니다

      한희철 2019.10.18 08:18 DEL
  • 비운 이의 눈에는 비운 이가 더 크게 보이는가 봅니다.
    좋은 아침에 맑은 시 한 모금 머금었답니다. 고맙습니다.
    사진은 차밭으로 보입니다. 우리나라에 이런 차밭이 있었던가 곰곰이 짚어 보아도 모르겠나이다.

    신동숙 2019.10.17 10:26
  • 비움을 바라보는 것도 또 하나의 시선이겠지요.

    한희철 2019.10.17 11:47
    • 비었다는 생각도 내려놓고 싶어집니다.
      비움도 많은 시선 중 하나

      신동숙 2019.10.17 14:12 DEL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290)

 

더 크게 보이는 이

 

 

 

 

 

나를 비워
누군가를 드러내는 이가 있고

 

누군가를 비워
나를 드러내는 이가 있다.

 

소란함 속에서도
분주함 속에서도

 

더 크게 보이는 이는
나를 비우는 이다.

'한희철의 '두런두런' >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2) 2019.10.20
행복하신 하나님  (4) 2019.10.18
더 크게 보이는 이  (5) 2019.10.17
빠삐용 순이  (8) 2019.10.16
어쩌면  (2) 2019.10.15
띳집과 나물국  (2) 2019.10.14
post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