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속

  • 어머니 마음밭에 약속의 열매 맺기를 바랍니다.
    참말로 사랑스럽고 마음을 울리는 좋은 글입니다.

    심민호 2020.06.24 17:15
    • 고우신 마음으로 읽어 주셔서 감사드려요.

      신동숙 2020.06.25 09:45 DEL

신동숙의 글밭(171)


약속




산길을 걷다가

엄마가 새순처럼 말씀하신다


가을에 단풍이 들면

1박 2일로 해인사에 가기로 하셨다고


누구랑 가시냐고 물으니

"니하고" 하신다


한번 드린 말씀인데

엄마는 이미 마음밭에 심어두셨다

'신동숙의 글밭 > 시노래 한 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길  (0) 2020.06.27
풀밭  (0) 2020.06.25
약속  (2) 2020.06.23
숨쉼  (0) 2020.06.21
산안개  (0) 2020.06.20
진실이 걸쳐 입은 자유의 옷자락  (0) 2020.06.10
post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