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길

신동숙의 글밭(175)


물길



비가 내립니다

가슴에도 비가 내립니다


메마른 가슴에

떨어진 빗방울마다


안으로 홈이 파이고

그리움으로 머물다가


실개천 물길을 내어

흐르게 하소서

메마른 가슴으로


맑게

선하게

아름답게

'신동숙의 글밭 > 시노래 한 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둔 밤의 불씨  (0) 2020.06.30
하나의 노래를 불러요  (0) 2020.06.29
물길  (0) 2020.06.27
풀밭  (0) 2020.06.25
약속  (2) 2020.06.23
숨쉼  (0) 2020.06.21
posted by